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전체 글9098

[송우니 그림일기] 시작합니다. 날짜 : 2022년 1월 24일 월요일 날씨 : 맑음 일어난 시각 : 6:00 / 잠든 시각 : ? 제목 : 틀은 같지만, 내용은 같지 않다. 뮤지엄톡톡 카테고리 안에서 새롭게 시작하는 컨텐츠입니다. 일주일에 한 편씩 쓰려합니다. 아, 그러면 일기가 아니군요?! 하하하. 한 번만 봐주세요. (굽신굽신) 2022. 1. 24.
崩壊したエジプトのLuxor Ramesseum神殿塔門、韓国が復元する 무너진 이집트 룩소르 라메세움 신전 탑문, 한국이 복원한다 박상현 / 2022-01-23 10:14:33 문화재청, 이집트와 문화유산 양해각서…유물 디지털 기록도 추진 무너진 이집트 룩소르 라메세움 신전 탑문, 한국이 복원한다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이집트 최대 규모 신전으로 꼽히는 룩소르 라메세움 신전의 붕괴한 탑문을 한국 정부가 해체·복원한다.문화재청은 지난 21일(현지시간) 이집트 카이로에서 국가 k-odyssey.com 崩壊したエジプトのLuxor Ramesseum神殿塔門、韓国が復元する 文化財庁、エジプトと文化遺産の了解覚書をまとめました。遺物のデジタル記録も推進 (ソウル=聯合ニュース)朴相炫記者=エジプト最大の神殿とされるLuxorのRamesseum神殿の崩壊した塔門を韓国政府が解体·復元します。 文化財.. 2022. 1. 23.
朝鮮時代の王妃の平均寿命は51歳…側室がもう6年生きた生きます "조선시대 왕비 평균수명은 51세…후궁이 6년 더 살아" 박상현 / 2022-01-23 08:28:00 이미선 한중연 박사 분석…"왕처럼 중압감·스트레스 시달린 듯" "조선시대 왕비 평균수명은 51세…후궁이 6년 더 살아"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조선시대 왕비 평균 수명은 51세였으며, 당시 최고의 의료 지원을 받았음에도 후궁보다 수명이 6년 짧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23일 학계에 따르면 조선시대사 k-odyssey.com 朝鮮時代の王妃の平均寿命は51歳…側室がもう6年生きた生きます 李美善韓中研博士が分析します王のように重圧感·ストレスを感じているようです (ソウル=聯合ニュース) 朴相炫記者 = 朝鮮時代の王妃の平均寿命は51歳で、当時最高の医療支援を受けたにもかかわらず、側室より寿命が6年短くなったという研究結果.. 2022. 1. 23.
[K-geography] 딴살림 차린 한반도 생태 코너 한류 전문 뉴스채널을 지향하는 K-odyssey가 초반 탐색과정을 거쳐 요새는 한류를 문화한류/스포츠한류/k-heritage 세 가지로 범주화했거니와, 아마도 이 체계가 당분간 유지되지 않을까 한다. 이중에서도 k-heritage는 전자 둘을 받침하는 핵심 서브스트럭처라 보거니와, 이는 한국문화기반콘텐츠를 한류로 정의한 우리의 판단과 밀접하다. 결국 한류 핵심은 한국역사문화 그 자체라 보는 까닭이다. 이를 위한 k-heritage 코너 중 하나로 우리가 설정한 데가 Discover Korea라는 데라, 다양한 한국을 시각자료, 특히 사진자료로 전하고자 하는 관문으로 삼는다. 이에서 우리가 실험하는 소재가 생태인데, 현재는 아무래도 철새라는 조류가 한반도를 덮친 시기라, 그와 관련한 장면을 포착한 서비스가.. 2022. 1. 23.
디자인코리아뮤지엄 며칠전, 성남에 갈 일이 있어 잠시 들른 디자인코리아뮤지엄! 정말 스치듯 잠시! 사진으로 같이 봐주시면 좋을 듯 합니다. 박물관은 한국디자인진흥원 있는 빌딩 안에 있습니다. 박물관 연혁을 살피지 않아, 언제•누가•왜 박물관을 설립하였는지는 모르지만, 혹 진흥원과 관련이 있을까요? 박물관 홈페이지에 들어가 천천히 살펴봐야겠습니다. 특별전시는 준비중이라 상설전시맘 슉~~~ 봤습니다. 재밌는 사진자료, 책 자료들이 많이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아빠가 고등학교시절 몰래 담배 필 때(?) 유용하게 사용했었다는 그 종이 성냥… 전시는 시대 순으로 구성되었는데, 추억에 잠기게 할 전시품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한국의 디자인을 잘 보여주는 전시인지는 퀘스천마크가 붙지만, 정말 오랜만에 본 전시라 기분 전환할 수 있는 시간.. 2022. 1. 22.
다비식으로 떠나 보낸 수퍼맘 타이거 콜라왈리 29마리 자식 둔 '슈퍼맘' 호랑이 세상 떠[월드&포토] 송고시간 2022-01-21 17:36 이의진 기자 29마리 자식 둔 '슈퍼맘' 호랑이 세상 떠[월드&포토] |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평생 29마리 새끼를 낳은 인도의 엄마 호랑이가 16세 나이로 지난 15일(현지시간) 생을 마감했습니다. www.yna.co.kr 인간들 하는 꼴이 하도 어이가 없어서인지 요새는 동물이 주연하는 드라마가 국내외 막론하고 극성이라, 국내에서는 어느 사극 촬영 현장에서 학대당한 말 한 마리가 어이없이 낙상하더니 비실비실 일주일을 앓다가 세상 하직한 일이 인구에 회자하거니와 저 바다 건너 인도양 인근 인도 대륙 마디아프라데시 주州 펜치 호랑이 보호구역이라는 데서는 16년 간난의 세월에 모두 29마리 .. 2022. 1. 22.
반응형